오늘날, 가장 작은 규모의 기업이라도 전 세계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면서 언어와 문화 간 의사소통 필요성이 급속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번역 실패는 단순한 재정적 손실 차원의 문제가 아닙니다. 잘못된 번역 정보는 평판 손실, 법적 노출, 신체적 상해 또는 산업 재해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문화, 언어, 분야 및 산업 간의 명확하고 정확하고 효과적인 의사소통이 점점 더 중요해지고 있습니다.

이에 대응하여 많은 회사는 에이전트, 파트너, 고객 및 정부 기관의 네트워크 내에서 의사소통을 보장하기 위해 상당한 자원을 소비합니다. 다양한 거래 파트너간에 정보를 정확하게 공유해야 하므로 현지화라는 비즈니스 기능 역시 발전했습니다.

전 세계 비즈니스에서 번역 수요의 증가와 추세의 원인은 다음과 같습니다.

– 영어 이외의 언어에 대한 수요의 증가,

– 비영어권 국가들로부터 해외 시장에 도달하는 상품과 서비스의 증가,

– AI 기술의 향상과 클라우드 기반 번역 플랫폼의 증가에 의한 번역 비용의 감소 등.

오늘 시간에는 번역에 대한 수요와 기회가 증가하는 원인을 토대로 새로운 번역 산업의 미래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 본 콘텐츠는 https://www.digitalistmag.com/future-of-work 을 참고하여 작성됐습니다.

 

번역시장 번역회사

번역시장 번역회사

 

 


번역 서비스는 전환기이다

번역 서비스에 대한 연간 기업 지출은 2020년까지 450억 달러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합니다. 이는 주로 세계화의 증가와 전 세계적으로 생성되는 텍스트들의 증가에 의한 원인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또 이러한 성장은 번역 서비스의 신기술을 촉진시키키도 합니다. 세계의 많은 기업들은 번역 비용을 줄이기 위해 기계 번역(MT-Machine Translation) 형태로 인공지능(AI)을 활용하고 있습니다. AI가 지원하는 자동 번역 플랫폼은 지난 24개월 동안 번역 품질의 정확도 면에서 상당한 발전을 이루었습니다. 그 이유로는 첫째, 신경기계 번역(NMT-Neural Machine Translation)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하고, 따라서 둘째로, 검색엔진, 소셜 네트워크, 전자상거래 사이트에서 훨씬 더 많은 양의 언어 데이터에 접근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수요가 적은 소비자(B2C) 웹 사이트의 사용 사례의 경우, 이러한 완전 자동화된 AI 기반 시스템의 기계번역을 십분 활용하고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이러한 자동기계번역은 무료로 제공됩니다.)


AI의 발전, 그렇다면 통/번역가는 사라질까?

위에서 언급했다시피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도래함에 따라 인공지능(AI)기술과 딥러닝을 탑재한 구글 번역기, 마이크로소프트의 BING, 네이버의 파파고 그리고 카카오의 kakao i 등의 기계번역 프로그램들이 출현했습니다. 심지어 사용이 무료라는 파격적인 점에다가 번역 결과물마저 놀랄 만한 품질을 보입니다. 이제 우리는 누구나 인터넷에서 번역을 할 수 있는 세상에 살고 있습니다. 

일각에서는 기계 번역의 정교함과 신뢰성의 가속화로 인해 제품 및 서비스 현지화, 출판, 마케팅, 그리고 무수한 번역 분야의 일자리를 없앨 것이라고 추측했습니다. 물론 기계 번역이 어느 정도의 대체는 가능하겠지만, 번역 서비스를 파괴하고 번역과 현지화 팀의 필요성 자체를 말살시킬 수도 있다는 의견은 아직 현실 불가능합니다. 다음과 같은 몇 가지 이유들이 있습니다.

1. 기업이 원하는 성공적인 언어번역 수준은 응용 프로그램보다 상당히 높습니다. 즉, 기업이 원하는 수준의 번역을 기계 번역으로는 뽑아낼 수 없다는 것입니다.

2. 그리고 그 수준은 번역 분야의 전문성이 필요합니다. (의학, 법률, 마케팅 등)

* 의사결정, 요건 및 시스템을 기술하는 문서보다 전문화된 문서 유형의 필요성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포스트 에디팅, 포스트 에디터

 

포스트 에디팅 은 위에서 기재한 기계 번역의 문제점들을 보완해주는 색다른 방식의 기계 번역 작업입니다. 이전 포스트에서도 많이 언급했지만 포스트 에디팅 은 미래 번역산업에 있어서 상당한 부분을 차지하는 번역 서비스의 종류가 될 것입니다. 사실 이미 유럽이나 미국에서는 포스트 에디터(기계 번역의 번역물을 수정해주는 직업.) 와 기계번역을 이용해 번역 서비스를 하는 번역 서비스 회사들이 상당 수 입니다. 

기본적으로 포스트 에디팅은 기계 번역의 1차 작업 이후 포스트 에디터가 붙어 번역의 오류를 수정해주는 작업을 의미합니다. 즉 기계 번역 + 사람 번역입니다.

‘기계번역’이라는 새로운 컨셉과 ‘포스터 에디터’라는 새로운 직업은 한국 사회에선 그리 친숙하지 않다. 하지만, 유럽의 언어서비스 산업은 이미 오래전부터 기계번역 중심으로 탈바꿈했다. 어떤 회사는 자사가 기계번역과 포스트 에디팅을 통해 번역한다는 걸 당당하게 밝히는 반면, 어떤 회사는 여전히 자료가 충분치 않은 분야에 정보 전달하기 위해, 혹은 온전히 우수한 번역 품질을 위해 인간번역을 한다. 하지만 아마 이를 위해 높은 번역료를 부담하고 있을 것이다. 언어서비스 산업은 기계통·번역에 기초를 두고 있다. 기계통·번역은 번역 기술을 탑재한 AI와 상상을 뛰어넘는 작업능력의 컴퓨터를 활용한다.

출처 : 교수신문(http://www.kyosu.net) <번역의 진화, ‘인간번역’에서 ‘기계+인간번역’으로 중…>

이 포스트 에디팅은 기계번역과 사람 번역이 협업해 기계 번역의 오류는 줄이고 사람이 번역하는데 걸리는 시간을 단축 시킬 수 있다는 점이 있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비용마저 더 저렴하죠. 따라서 비즈니스 번역 서비스에 있어 합리적인 방식이 될 것입니다.